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문대통령 "박원순과 오랜 인연…너무 충격적"(상보)

최종수정 2020.07.10 17:18 기사입력 2020.07.10 17:15

댓글쓰기

노영민 청와대 비서실장(가운데)과 강기정 정무수석(왼쪽)이 10일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故 박원순 서울시장의 빈소로 들어서고 있다./김현민 기자 kimhyun81@

노영민 청와대 비서실장(가운데)과 강기정 정무수석(왼쪽)이 10일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故 박원순 서울시장의 빈소로 들어서고 있다./김현민 기자 kimhyun81@



[아시아경제 박소연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박원순 서울시장의 비보를 접한 뒤 "박 시장은 (사법)연수원 시절부터 참 오랜 인연을 쌓아온 분"이라며 "너무 충격적"이라는 언급을 했다고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이 10일 전했다.


노 실장은 이날 오후 청와대 강기정 정무수석, 윤도한 국민소통수석, 김거성 시민사회수석 등과 함께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빈소를 조문한 뒤 취재진을 만나 이같이 밝혔다. 노 실장은 문 대통령의 이런 언급을 유족들에게도 전달했다고 설명했다.

문 대통령은 또 빈소에 조화를 보내 유족을 위로하기도 했다.


문 대통령과 박 시장은 1980년 22회 사법시험에 합격하고 1982년 사법연수원(12기)을 함께 수료했다.



박소연 기자 mus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