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전자, 美 백악관 주도 '차세대 통신기술 연구 추진단' 참가

최종수정 2016.07.17 10:10 기사입력 2016.07.17 10:10

댓글쓰기

삼성전자, 美 백악관 주도 '차세대 통신기술 연구 추진단' 참가

美정부, 글로벌 IT기업·400여명 대학교 연구자로 구성된 통신기술 연구 참여
5G·IoT 위한 초고주파수 무선통신, 차세대 통신 네트워크 구조 등 연구 진행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 삼성전자 가 미국 정부 주도의 차세대 통신기술 연구 추진단에 참여해 5세대(5G) 네트워크, 사물인터넷(IoT) 등 통신 기술 개발에 박차를 가한다.

삼성전자는 미국 백악관 주도로 설립된 차세대 통신 기술 연구 추진단(Advanced Wireless Research Initiative, 이하 AWRI)에 이사회 멤버로 참여한다고 15일 밝혔다.

AWRI는 삼성전자·노키아·퀄컴·인텔·오라클을 비롯해 AT&T·버라이즌·스프린트·T모바일 등 20여개의 글로벌 통신·정보기술(IT) 기업과 미국 내 400여명의 연구자를 연결하여 신기술 개발을 활성화하기 위한 목적으로 설립됐다.

삼성전자는 내년부터 향후 5년간 프로그램에 참여한 미국 대학·IT 기업들과 무선 통신 분야의 공동연구를 진행해 5G, IoT 등 차세대 통신시장 기술 개발에 집중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미국 내 여러 도시에서 5G 통신 핵심기술에 대한 실험과 검증을 진행할 예정이며 이사회 멤버로 5G 주파수로 각광받고 있는 28기가헤르츠(GHz) 이상의 초고주파수 대역과 차세대 이동통신망 구조에 대한 연구를 주도하여 기술 고도화를 추진할 예정이다.

삼성전자 북미연구소 찰리 장 상무는 "AWRI는 세계적인 기술을 보유한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 참여해 미래 통신의 밑그림을 그릴 수 있는 최적의 플랫폼"이라며 "시시각각 변화하는 통신기술의 발전을 주도하고, 더 많은 소비자들이 앞선 통신기술의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다양한 단체와 기술 협업을 지속하겠다"고 밝혔다.


김유리 기자 yr6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