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노트북 반납시 최대 60만원 할인" 삼성, PC 보상판매 진행

최종수정 2016.07.17 09:07 기사입력 2016.07.17 09:07

댓글쓰기



2011년 이후 출시된 삼성 노트북 반납시 최대 60만원 보상
출시연도, 제품 사양 및 상태에 따라 보상금액 확정…9월30일까지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 삼성전자 가 15일부터 9월30일까지 구형 삼성 노트북을 반납한 고객에게 최대 60만원의 할인 혜택을 주는 'PC 보상판매 특별전'을 진행한다.

삼성전자는 '삼성전자 S 아카데미 PC 썸머 아카데미'의 일환으로 노트북·올인원PC 등 삼성 PC 구입 시 2011년 이후 출시된 삼성 노트북을 반납한 고객들에게 최대 60만원의 현금 혜택을 제공한다.

보상 금액은 2011년 모델부터 출시연도에 따라 달라지며 화면, 케이스, 키보드, 배터리 등의 제품 상태와 사양에 따라 보상 금액이 최종 결정된다.
사용하던 구형 삼성 노트북은 매장에서 직접 또는 자택에서 택배로 손쉽게 반납할 수 있고, 제품 검수 후 최대 일주일 내에 보상금을 현금으로 입금 받을 수 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노트북 구매 수요가 높은 방학을 맞아 소비자들이 제품 구입 시 실질적인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보상 판촉을 기획했다"며 "작년보다 대상 모델이 확대되고 보상 폭도 커졌다"고 말했다.

PC 보상판매 특별전은 전국의 주요 디지털프라자·백화점·하이마트·전자랜드·이마트·홈플러스 등 대형 가전 매장과 오픈마켓 온라인 지정점에서 진행되며, 보다 자세한 내용은 삼성전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유리 기자 yr6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