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코스피, 설 연휴 이후 6거래일만에…1900선 회복

최종수정 2016.02.18 09:35 기사입력 2016.02.18 09:3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원규 기자]코스피가 설 연휴 이후 6거래일만에 1900선을 회복했다.

18일 오전 9시36분 현재 코스피는 전거래일 대비 22.67포인트(1.20%) 오른 1906.80에 거래되고 있다.
코스피의 이 같은 강세는 이란의 산유량 동결 때문으로 풀이된다. 지난밤 사우디아라비아와 러시아 등 4개 산유국이 산유량을 동결하기로 합의한 데 이어 이란도 동결을 지지한다는 소식이 전해졌기 때문이다.

주체별로는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120억원 520억원 순매수하고 있는 반면, 개인이 663억원 순매도 중이다.

업종별로는 의약품(3.02%), 증권(2.81%), 화학(2.53%), 건설업(2.14%) 등 하락 없이 모든 업종이 오르고 있다.
시가총액 상위주로는 아모레퍼시픽 (4.04%), 삼성물산 (1.71%), SK하이닉스 (1.16%), 삼성전자우 (1.10%), 삼성전자 (0.68%), 한국전력 (0.55%), 현대모비스 (0.19%)가 상승하고 있고 삼성생명 (-0.46%), 현대차 (-0.34%)가 하락하고 있다.

상한가와 하한가 없이 683개 종목이 상승중이고 127개 종목이 하락중이다. 53개 종목은 보합.


김원규 기자 wkk0919@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