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볼트-윌리엄스, AIPS 선정 ‘2015 올해의 선수’

최종수정 2015.12.30 10:24 기사입력 2015.12.30 10:2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세영 기자] 우사인 볼트(29·자메이카)와 세리나 윌리엄스(34·미국)가 세계체육기자연맹(AIPS) 2015년 올해의 선수로 선정됐다.

AIPS는 29일(현지시간) 전 세계 91개국 체육기자들의 투표 결과, 볼트와 윌리엄스가 각각 올해의 최우수 남녀선수로 뽑혔다고 전했다. 볼트는 AIPS 올해의 선수상을 다섯 차례 수상했다.
볼트는 총 투표수의 27.74%인 804표를 받아 774표(26.71%)를 얻은 남자테니스 세계 랭킹 1위 노바크 조코비치(세르비아)를 제쳤다. 3위는 스페인 프로축구 FC바로셀로나에서 활약 중인 리오넬 메시(아르헨티나·380표)가 차지했다.

볼트는 지난 8월 열린 ‘2015 베이징 세계육상선수권대회’에서 남자 100m, 200m, 400m 계주까지 3관왕에 올랐다. 볼트는 세계육상선수권대회 통산 최다인 열한 개의 금메달을 보유하고 있다.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세계 랭킹 1위인 윌리엄스는 664표를 얻어 4년 연속 AIPS 올해의 선수로 선정됐다. 윌리엄스는 올해 호주오픈, 프랑스오픈, 윔블던 우승을 차례로 휩쓸었다.
한편, '올해의 팀'은 FC바르셀로나(848표)가 차지했다. 바르셀로나는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UEFA(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스페인 국왕컵·UEFA 슈퍼컵에서 모두 우승해 2015년 네 개의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김세영 기자 ksy1236@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