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기안전公 노사, 방만경영 정상화 이행안 합의

최종수정 2014.08.28 07:14 기사입력 2014.08.28 07:14

댓글쓰기

▲이상권 한국전기안전공사 사장(오른쪽 여섯번째)과 김금구 노조 지부장(일곱번째)은 27일 전북 신사옥에서 방만경영 정상화 이행 조인식을 열고 합의서에 서명했다.

▲이상권 한국전기안전공사 사장(오른쪽 여섯번째)과 김금구 노조 지부장(일곱번째)은 27일 전북 신사옥에서 방만경영 정상화 이행 조인식을 열고 합의서에 서명했다.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 한국전기안전공사 노사가 정부의 공공기관 정상화를 위한 이행계획안에 대해 합의했다.

이상권 공사 사장과 김금구 공사 노조지부장은 27일 오후 전북혁신도시 신사옥에서 '방만경영 정상화 이행 조인식'을 갖고, 합의서에 서명했다.

이번 합의는 공사 노조가 같은 날 실시한 임시총회 조합원 전체투표에서 81.02%의 찬성 의사를 밝힌 데 따른 것이다.

이번 정상화 이행안에는 순직 직원에 대한 일시위로금(6개월분 급여) 지급 폐지, 의료비 지원 대상 축소(배우자와 자녀만 지원), 10년 이상 장기근속자 특별휴가제도 폐지 등 10개 과제가 담겼다.

그동안 노사는 순직 직원에 대한 위로금 지급 등 10개 개선과제를 선정, 노사 본회의 2회, 실무회의 15회 등 협상을 가졌다.
공사 관계자는 "이번 노사 합의를 통해 방만경영 정상화 과제 수행을 위한 관련 사규 개정 절차를 마무리 짓고 이달 중 이사회 의결을 거쳐 정부에 최종 이행 완료 사항을 보고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오현길 기자 ohk041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