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삼성전자, 제품·사업장 에너지 저감으로 美'에너지스타상' 최고상

최종수정 2021.04.14 07:26 기사입력 2021.04.14 07:26

댓글쓰기

미 환경청 주관 시상
최고 등급 '지속가능 최우수상' 8회째 수상
외국기업 최초 '기업공로 대상'도 받아

에너지스타상 지속가능 최우수상 상패[사진=삼성전자 제공]

에너지스타상 지속가능 최우수상 상패[사진=삼성전자 제공]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삼성전자 는 미국 환경청(EPA)이 주관하는 '2021년 에너지스타상'(ENERGY STAR Award)에서 최고상인 '지속가능 최우수상'을 받았다고 14일 밝혔다. 에너지스타상은 미국 정부가 환경·에너지 분야 약 2만개 기업과 단체를 대상으로 에너지스타 인증 활용, 대외홍보, 마케팅 우수활동을 평가해 수여하는 상이다.


삼성전자 는 지난해 미국에서 에너지스타 인증을 취득한 303개 에너지 고효율 모델을 출시했다. 이 가운데 39개 모델은 에너지 절감효과가 가장 뛰어난 제품에 부여하는 에너지스타 '최고효율' 등급을 받았다. 또 지난해 미국 사업장에서 전력 100%를 신재생에너지 사용으로 전환하고 사무실 건물의 에너지스타 인증 취득과 임직원 주차장에 전기차 충전소를 설치하는 등 에너지 저감에 힘을 싣고 있다. 이 같은 활동으로 2013년 '지속가능 최우수상'을 처음 받은 이후 올해까지 총 8회 상을 받았다.

미국 환경청은 또 에너지 효율 제고와 환경오염 예방 노력을 인정해 전체 200여개 수상 기업 중 유일하게 삼성전자 에 '기업공로 대상'(Corporate Commitment)을 수여했다. 기업공로 대상은 기업의 에너지 정책과 운영 등의 '에너지 관리'와 '에너지 고효율 제품' 분야를 모두 평가해 시상하는 최고권위의 상으로 1993년 '에너지스타상' 제정 이후 외국기업이 이를 수상하기는 삼성전자가 처음이다.


삼성전자는 에너지 저감에 대한 중요성을 소비자들에게 적극 알리고 에너지 고효율 제품을 쉽게 찾을 수 있도록 미국 홈페이지 제품 소개 페이지에 에너지스타 취득 여부와 관련 제품만 검색하는 기능을 제공하고 있다. 미국 환경청은 "삼성전자는 에너지스타 프로그램에서 특출한 리더십을 보여줬다"며 "제품 에너지 효율 측면에서 혁신을 이뤄내고 전략적인 에너지 관리를 통해 환경오염을 줄였다"고 평가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삼성전자는 탄소 저감, 자원 순환, 생태 복원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환경을 보호하고 인권과 다양성 존중, 미래세대 교육, 기술 혁신을 통한 포용적인 사회를 만들기 위해 지속가능경영을 강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