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링컨코리아, 4000만원대 'MKZ 하이브리드' 신규 트림 출시

최종수정 2018.07.05 15:38 기사입력 2018.07.05 15:38

링컨코리아, 4000만원대 'MKZ 하이브리드' 신규 트림 출시



[아시아경제 김지희 기자] 링컨세일즈서비스코리아는 링컨 MKZ 하이브리드 최초 4000만원대 가격의 새로운 트림을 출시한다고 5일 밝혔다.

링컨 MKZ 하이브리드 500A는 한국환경공단에서 제공하는 하이브리드차 구매 보조금(50만원) 적용 대상 차량으로, 고객들은 합리적인 가격에 더해 차량 구매 시 추가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링컨코리아는 이번 신규 트림 추가를 기념해 오는 9월까지 특별 할부 금융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링컨 파이낸셜 서비스를 통해 월 납부금 49만9900원의 72개월 저리 할부 프로그램(500A 트림·선납 30% 기준), 1년 내 신차 교환 및 스마트 리페어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기존 링컨 구매 고객들과 동일하게 5년·10만㎞ 보증, 픽업 앤 딜리버리 서비스 3년·6만㎞ 등의 혜택도 제공한다.

링컨 MKZ 하이브리드는 전기 모터와 2.0ℓ 직렬 4기통 앳킨스 사이클 가솔린 엔진, 전자제어 무단자동변속기 조합으로 공인 연비 16.3㎞/ℓ를 실현한다. 가솔린 엔진의 최고 출력은 141마력, 최대토크는 17.8㎏·m 이며, 전기모드만으로는 최고 137㎞/h의 고속 주행도 가능하다.
첨단 제동에너지 재생 시스템을 통해 손실될 수 있는 제동에너지의 94%까지 회수해 재사용하면서 연료 효율도 높였다. 이밖에도 부드러운 주행과 안정적 조향감을 보장하는 링컨 드라이빙 컨트롤, 바쿠로 전달되는 충격이 분산 흡수되도록 하는 연속 댐핑 제어 서스펜션 등 운전 편의성을 위한 기능들도 탑재됐다.

링컨 MKZ 하이브리드 신규 트림의 판매가격은 4980만원이다.

김지희 기자 ways@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