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SK그룹, 내년부터 "100% 수시 채용"…정기 채용 폐지

최종수정 2021.01.26 10:50 기사입력 2021.01.26 07:06

댓글쓰기

▲SK서린빌딩 전경

▲SK서린빌딩 전경


[아시아경제 황윤주 기자] SK 그룹이 내년부터 대졸 신입사원 정기 채용을 전면 폐지한다.


SK 그룹 관계자는 26일 "내부 회의에서 대졸 신입 사원 공채를 폐지하고 수시 채용으로 전환하기로 했다"며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해 정기공채 비중을 계속 줄여왔다"고 밝혔다.

앞서 SK 그룹은 2019년 대졸 신입사원 채용을 전 계열사가 동시에 뽑는 정기 채용에서 계열사별로 수시 채용하는 방식으로 단계적으로 전환해 2022년부터 100% 수시 채용을 하기로 내부 계획을 세웠다.


그동안 SK 그룹은 매년 상·하반기 정기 채용과 수시 채용을 통해 연간 8500여명의 신입 사원을 선발해왔다.


2019년에는 10개 관계사가 동시에 대졸 신입사원을 정기 채용했고, 작년에는 SK 하이닉스와 SK 이노베이션, SK 텔레콤, SK C&C, SK 브로드밴드, SK 매직 등 6개 관계사가 정기 채용 과정을 진행했다. 다만 이번 수시 채용 전환 방침에 따라 올해는 대다수의 관계사가 정기 채용을 함께 진행하는 대신 사별로 수시로 인재를 선발할 것으로 보인다.

SK 그룹 관계자는 "채용 방식이 변하는 것일 뿐 채용 규모가 줄어드는 것은 아니다"라며 "아직 올해 전체 채용 규모를 확정하지는 않았으나 대략 예년 수준을 유지한다는 방침"이라고 밝혔다.




황윤주 기자 hy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