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제 영리활동에 시간 낭비 말길" 탁현민, 이언주 의원실에 '강연료 자료' 공개

최종수정 2019.06.21 07:06 기사입력 2019.06.20 06:59

댓글쓰기

19일 탁현민 대통령 행사기획 자문위원은 이날 이언주 무소속 의원실이 요구한 자신의 강연 내역 자료를 공개했다. / 사진=연합뉴스, 탁현민 페이스북 캡처

19일 탁현민 대통령 행사기획 자문위원은 이날 이언주 무소속 의원실이 요구한 자신의 강연 내역 자료를 공개했다. / 사진=연합뉴스, 탁현민 페이스북 캡처



[아시아경제 임주형 인턴기자] 탁현민 대통령 행사기획 자문위원이 이언주 무소속 의원실이 자신의 강연 내역 자료를 요구한 것과 관련해 "공적 신분도 아닌 제 개인의 영리활동에 귀한 의정활동 시간 낭비하지 말라"며 비판했다.


탁 위원은 19일 페이스북에 자신의 강연 강사료 및 출연료 관련 자료 목록을 공개하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저의 강연료가 궁금하신 것 같은데 여기저기 바쁜 분들 괴롭히지 마시라"며 "저는 가능하면 (강연을) 사양하지만, 필요하다고 하면 학교는 100만원, 지자체나 단체는 300만원, 기업은 1550만원 균일가를 받는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국회의원이 이렇게 여기저기 제 강연 비용과 내용을 받아보는 것은 참 신박한 블랙리스트 작성법"이라며 "덕분에 가기 싫은 강연도 알아서 줄어들겠다"고 말했다.


또한 탁 위원은 이 의원실이 요구한 자료 제출 목록에 자신을 '탁현민 행정관'이라고 적은 것에 대해 "저는 행정관이 아니라 자문위원이다"라고 정정했다.




임주형 인턴기자 skepped@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