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10억 명 중 한 명" 국제배구연맹도 인정한 '배구여제' 김연경

최종수정 2021.08.04 17:44 기사입력 2021.08.04 17:43

댓글쓰기

"올림픽에 한 번 더 나오면 안 되냐" 응원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한국의 김연경은 10억 명 가운데 한 명 나올까 말까 한 선수다." 국제배구연맹(FIVB)이 김연경(33·중국 상하이)의 2020 도쿄올림픽 맹활약에 찬사를 보냈다. 여자 배구대표팀이 4강 진출권을 따내자 나온 반응이다.


대표팀은 4일 일본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배구 여자부 8강 경기에서 유럽의 강호 터키를 풀세트 접전 끝에 3-2로 이겼다. 2012년 런던대회 뒤 9년 만에 올림픽 준결승에 안착했다.

일등공신은 단연 김연경. 강력한 리더십으로 동료들을 독려하면서 매서운 공격으로 양 팀 최다인 28득점했다. 특히 5세트 14-13 매치 포인트에서는 호쾌한 대각 공격으로 직접 치열했던 승부에 마침표를 찍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맹활약에 FIVB는 공식 인스타그램에 김연경의 사진을 게재하며 "우리는 말하고 또 말해왔다. 한국의 김연경은 10억 명 가운데 한 명 나올까 말까 한 선수"라고 썼다. FIVB의 찬사는 처음이 아니다. 대표팀이 조별 예선에서 도미니카공화국을 이겼을 때도 "김연경은 자신이 세계 최고의 선수 가운데 한 명인 이유를 다시 한번 보여줬다"라고 적었다. 일본을 꺾었을 때는 "올림픽에 한 번 더 나오면 안 되냐"라며 응원했다.


한편 한국 여자배구는 도쿄올림픽에서의 선전에 힘입어 이날 세계랭킹이 11위로 상승했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구라, 재혼 1년 만에 늦둥이 아빠 됐다…MC그리와 23살차 김구라, 재혼 1년 만에 늦둥이 아빠 됐다…MC...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