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기관·외국인 동반매도…코스피 1%대 하락

최종수정 2021.06.21 13:37 기사입력 2021.06.21 13:37

댓글쓰기

기관·외국인 동반매도…코스피 1%대 하락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민지 기자] 기관과 외국인의 매도세가 커지면서 코스피가 1%대 하락세를 기록했다. 매파적인 연준(Fed)과 코로나19 델타 바이러스로 인한 경제 봉쇄 이슈가 불거지면서 하락 폭이 커졌다.


21일 오후 1시 30분 코스피는 전 거래일 대비 1.06%(34.60포인트) 하락한 3233.33을 가리키고 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 대비 0.11%(3.75포인트) 내린 3264.18로 장을 출발해 하락 폭을 키우고 있다. 투자자 동향을 보면 개인은 홀로 1조6303억원어치 주식을 사들였다.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7407억원, 8752억원어치 주식을 팔았다.

시가총액 상위종목은 대부분 내림세를 보이고 있다. 삼성전자 (-0.87%), SK하이닉스(-2.41%), 카카오 (-0.65%), NAVER (-0.50%), LG화학 (-0.24%), 삼성바이오로직스 (-0.48%), 현대차 (-0.85%) 등은 하락했고 셀트리온 (2.52%), 삼성SDI (-0.74%)는 상승했다.


같은 시각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0.52%(5.33포인트) 하락한 1010.55를 가리키고 있다. 이날 코스닥지수는 0.13%(1.29포인트) 하락한 1014.59로 장을 시작해 하락세가 이어지고 있다. 투자자 동향을 보면 개인 홀로 1814억원어치 주식을 샀고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863억원, 735억원어치 주식을 팔았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중에선 씨젠 이 코로나19 델타 바이러스 우려가 커지면서 전 거래일 대비 15% 상승했다. 셀트리온헬스케어 셀트리온제약 이 각각 3.73%, 7.18% 상승했다. 반면 펄어비스 (-1.5%), 카카오게임즈 (-1.5%), 에이치엘비 (-2.2%), CJ ENM (-1.57%)는 하락했다.

서상영 미래에셋증권 연구원은 “매파적인 연준위원의 발언과 코로나19 델타 바이러스로 인한 경제 봉쇄 이슈 등으로 하락세를 이어갔다”며 “견고한 수출 증가세로 장 초반 낙폭이 제한되기도 했지만 경기 둔화 우려로 외국인이 대규모 현·선물 매도에 나서면서 수급적으로 부정적인 상황"이라고 말했다.


이민지 기자 ming@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오른 미모 공개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