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한카드, '디지털 도서관' 최초 개관

최종수정 2020.11.23 08:22 기사입력 2020.11.23 08:22

댓글쓰기

서울시, LG유플러스와 서울시민 위해 공동 개관
서울혁신파크에 505번째 '아름인 도서관'

신한카드, '디지털 도서관' 최초 개관

[아시아경제 기하영 기자]올해로 11년차를 맞은 신한카드 아름인 도서관이 디지털 도서관을 최초로 개관한다.


신한카드는 서울시, LG유플러스와 함께 서울 은평구에 소재한 복합문화공간인 서울혁신파크에 505번째이자 디지털 도서관 1호인 '신한카드 아름인 도서관'을 개관했다고 23일 밝혔다.

서울혁신파크 참여동 2층에 구축된 신한카드 아름인 디지털 도서관은 친환경 학습공간으로 리모델링돼 다양한 연령층의 시민들이 종이책과 전자북을 함께 볼 수 있다. 또 어린이 디지털 공간을 별도 구축해 테블릿 PC를 통해 다양한 디지털 교육 컨텐츠를 자유롭게 경험 할 수 있도록 꾸며졌다.


특히 이번 디지털 도서관에 제공되는 디지털 교육 컨텐츠는 LG유플러스의 U+ 초등나라와 U+ 아이들나라 등이 지원돼 도서관을 방문하는 유· 아동이 디지털을 통해 새로운 소통과 경험을 할 수 있다.


이날 개관식은 정선애 서울시 혁신기획관 국장, 정영훈 LG 유플러스 금융영업담당, 황인선 서울혁신파크 센터장, 박두준 아이들과미래재단 상임이사, 문동권 신한카드 경영기획그룹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혁신파크에서 진행됐다.

신한카드는 취약계층 아동·청소년이 대한민국 미래의 주인공으로 커나가기를 바라는 취지로 2010년부터 아름인 도서관 사업을 시작해 그 동안 총 504개의 도서관을 개관했다. 글로벌 사업과도 연계해 베트남, 인도네시아, 미얀마, 카자흐스탄 등 해외에도 총 6개의 아름인 도서관을 건립한 바 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향후에도 신한금융그룹 ESG전략과 연계해 아름인 도서관을 시민의 지식과 교양을 배양하기 위한 교육 플랫폼으로 육성하고, 디지털 시대에 걸 맞는 새로운 소통 공간으로 거듭나도록 노력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기하영 기자 hykii@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