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홍준표 “억울하게 정치보복 받는 MB·朴 선긋기?…야당이 왜이래”

최종수정 2020.10.28 13:47 기사입력 2020.10.28 13:47

댓글쓰기

“외부인사 들어와 당 정체성 '상실'…2중대 정당인가”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는 28일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을 겨냥해 “적장자를 쫓아내고 무책임한 서자가 억울하게 정치보복 재판을 받는 전직 대통령들 사건조차 이제 선긋기를 하려고 한다”며 “그러면 문재인 정권과 무엇이 차별화 되는가. 그것이 바로 2중대 정당이 아닌가”라고 비판했다.


홍 전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탄핵으로 궤멸돼 지지율 4%밖에 안 되는 당을 천신만고 끝에 살려 놓으니 밖에서 웰빙하던 사람이 들어와 그 좋던 총선을 망쳐놓고, 총선으로 망한 정당에 또다시 외부 인사가 들어와 당의 정체성을 상실케 하고 자기만의 작은 성을 쌓으려고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홍 전 대표는 “참으로 힘들고 힘들다”며 “세상이 왜 이래가 아니고 야당이 왜이래가 더 문제”라고 밝혔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