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중 1단계 무역합의안 서명…원달러 환율 15원 급락(상보)

최종수정 2019.12.13 10:07 기사입력 2019.12.13 10:06

댓글쓰기

위험자산 선호 심리 되살아나

트럼프 "중국과 빅딜 가까워져"

[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심나영 기자] 미·중 무역분쟁 1단계 합의 소식에 13일 오전 원달러 환율이 개장과 함께 15원 가까이 급락했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이날 오전 10시 3분 현재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14.3원 내린 달러당 1172.5원을 기록했다. 이날 원달러 환율은 14.8원 내린 1172.0원에서 출발했다.


미중 무역협상 합의 소식으로 위험자산 선호 심리가 강화했다. 12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과의 1단계 무역합의안에 서명했다고 보도했다.


1단계 무역합의안에는 오는 15일 1600억달러(약 190조원) 규모의 중국산 수입품에 부과될 예정이었던 관세를 부과하지 않는 등의 내용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트럼프 대통령이 트윗을 통해 "중국과의 빅딜에 매우 가까워지고 있다"고 밝혔다.

외환 전문가들은 15일 관세뿐 아니라 기존 관세의 되돌림이 일어나면 추가적 환율 하락 압력으로 작용할 것이라 전망한다.




심나영 기자 sn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