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남 양산 유단공단 화재…노동자 2명 중화상, 공장 전소

최종수정 2016.07.28 08:09 기사입력 2016.07.28 08:09

댓글쓰기

양산 유단공단 화재. 사진=연합뉴스

양산 유단공단 화재.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김재원 인턴기자] 27일 오후 6시쯤 경남 양산시 유산동 유산공단에 있는 한 제조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공장에서 일하던 노동자 조모(54)씨와 박모(40)씨가 온몸에 중화상을 입어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소방당국은 이날 화재가 몇 차례 폭발음과 함께 시작돼 시커먼 연기를 한동안 내뿜었다고 전했다.

소방당국은 이날 불이 나자 현장에 출동해 화재 진압에 나섰으나 인화성이 강한 화학제품에 불이 순식간에 옮겨 붙으면서 거센 화염과 연기를 내뿜어 진화에 어려움을 겪은 것으로 전해졌다. 화재 발생 2시간여가 지난 오후 8시25분께 진화를 마쳤다.

한편 이날 화재로 공장은 전소됐으며 주민들의 인명 및 재산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소방당국은 현재 이날 화재의 원인과 정확한 피해 규모 파악을 조사 중이다.
김재원 인턴기자 iamjaewon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