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현수, 부상 회복 더뎌 후반기 첫 일정 결장 가능성

최종수정 2016.07.15 11:43 기사입력 2016.07.15 11:43

댓글쓰기

김현수[사진=볼티모어 오리올스 공식 페이스북]

김현수[사진=볼티모어 오리올스 공식 페이스북]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김현수(28·볼티모어 오리올스)가 부상으로 후반기 첫 일정을 결장할 전망이다.

볼티모어 지역방송인 '미드 애틀랜틱 스포츠 네트워크(MASN)'의 로크 코바코 기자는 15일(이하 한국시간) 자신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김현수의 몸 상태를 전했다. 그는 "오늘 훈련에서 김현수의 햄스트링 상태는 볼티모어 구단이 원했던 것만큼 좋지는 않았다고 들었다"며 "주말 동안 차도를 지켜봐야 할 것 같다"고 했다.

김현수는 지난 11일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전에서 1회 2루수 앞 땅볼을 치고 1루를 향해 전력 질주하다가 햄스트링을 다쳤다. 현재 분위기라면 후반기 첫 시리즈 결장은 물론 부상자 명단(DL)에 오를 가능성도 있다.

볼티모어는 16일 탬파베이 레이스와 후반기 첫 3연전을 한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