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래 선도할 'BK21 플러스' 우수 대학원생 32명 선발

최종수정 2016.03.18 06:59 기사입력 2016.03.18 06:5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인경 기자]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은 18일 서울 서초구 양재동 엘타워에서 '제2회 BK21 플러스 우수 연구인력 표창 시상식'을 개최한다.

이 행사는 교육부의 대표적인 연구인력 지원사업인 'BK21 플러스'에 참여하는 대학원생 중 탁월한 연구 성과를 낸 인재들을 격려하는 자리로, 총 32명이 상을 받는다.

교육부는 BK21 플러스 사업에 참여하는 총 545개 사업단으로부터 추천받은 167명을 평가해 최종 32명을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이 중 한양대 사업팀 소속 조기춘(35·공학분야) 씨는 최근 각광받는 신기술인 '자율주행 자동차' 분야에서 연구 업적을 인정받았다. 박사과정 중 발표한 '자율주행 자동차' 연구 논문 2편이 미국 전기전자공학자협회(IEEE)에서 발간하는 학술지에 소개됐고 각종 자율주행 자동차 경진대회에도 출전해 우승했다.

고려대 사업팀 소속 류두열(32·공학분야) 씨는 신 건설재료로 주목받는 '초고성능 콘크리트의 재료 모델' 연구로 30여편에 달하는 과학기술논문 인용색인(SCI-E) 논문을 발표했다. 세계 3대 인명사전인 '마르퀴즈 후즈후'에도 등재됐다.
교육부는 BK21 플러스 사업으로 지난해에만 과학기술 분야 1만3000명, 인문사회 2500명 등 석·박사급 인재 약 1만5500여명에게 연구비 등을 지원했다.

이준식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앞으로는 연구자가 논문이나 특허의 숫자에 연연하지 않고 의미 있고 영향력 있는 연구 결과를 낼 수 있는 환경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조인경 기자 ikj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