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종인, 安에 "너무 흥분된 상태 아닌가…제안은 그대로"

최종수정 2016.03.06 15:45 기사입력 2016.03.06 15:40

댓글쓰기

통합비판 安에 "너무 흥분된 상태…논평할 가치 못느껴"

김종인 더민주 비대위 대표와 안철수 국민의당 공동대표

김종인 더민주 비대위 대표와 안철수 국민의당 공동대표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김종인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회 대표는 6일 야권통합론을 '협박·회유'라고 비판한 안철수 국민의당 상임공동대표에 대해 "내가 보기에는 너무나 흥분된 상태가 아닌가 한다"며 "별로 논평할 가치를 느끼지 못한다"고 말했다.

김 대표는 이날 오후 3시께 국회에서 더민주 총선 응원가 뮤직비디오 촬영을 마친뒤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혔다.

김 대표는 이날 오전 기자회견에서 '한 손에 칼을 들고 악수를 하자는 것'이라고 비판한 안 대표에 대해 "죽어도 (통합) 못하겠다는 사람하고 얘기를 할 수는 없는 것"이라며 "너무 자제력을 상실한 상태에서 (기자회견에서) 말 했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논평할 가치를 느끼지 못한다"고 말했다.

이어 안 대표가 김 대표를 겨냥해 '새누리당의 세(勢) 확산을 도왔다'고 비판한 데 대해서는 "그 당시에는 내가 새누리당 편에 있었으니 새누리당을 위해 열심히 하는 것은 당연하다"며 "그것이 시빗거리가 될 순 없다"고 선을 그었다.

하지만 김 대표는 야권통합 제안은 아직도 유효하다고 전했다. 김 대표는 "통합제안을 일단 했기 때문에 그 상태는 그대로 간다"고 설명했다. 다만 그는 수도권 연대 등 구체적 연대방법과 관련해서는 "구체적으로 연대니 뭐니 하는 것들을 지금 단계에서는 할 필요가 없다"고 덧붙였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