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반기문 총장 "朴대통령, 위안부 올바른 용단"

최종수정 2016.01.01 19:21 기사입력 2016.01.01 19:09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이 한일 간 위안부 문제 협상 타결에 대해 높은 평가를 내렸다.

반 사무총장은 1일 박근혜 대통령에게 새해 인사 전화를 하고 "박 대통령께서 비전을 갖고 올바른 용단을 내린 데 대해 역사가 높게 평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반 총장은 "양국이 이번에 24년간 어려운 현안으로 되어 있었던 위안부 문제에 대해 합의에 이른 것을 축하한다"면서 이 같이 밝혔다.

이어 "한일간 어려운 관계가 지속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면서 "국교 정상화 50주년의 해가 가기 전에 이번 협상이 타결된 것을 매우 다행으로 생각한다"고 했다.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