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노후 건설기계 배출가스 줄인다…인천시, 매연저감장치 무상 지원

최종수정 2019.07.15 10:08 기사입력 2019.07.15 10:08

댓글쓰기

굴삭기

굴삭기



[아시아경제 박혜숙 기자] 인천시는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노후 건설기계에 매연저감장치(DPF)를 장착하거나 저공해 엔진으로 교체할 수 있도록 무상 지원한다.


시는 덤프트럭, 콘크리트펌프트럭, 콘크리트 믹서트럭 , 굴삭기, 지게차 등 건설기계 5종을 대상으로 '건설·산업부분 배출가스 저감 사업'을 실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인천에 등록된 건설기계 총 2만 287대 중 2005년 12월 31일 이전 제작된 건설기계 4555대가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시는 도심 미세먼지 배출원을 근본적으로 해결하기 위해선 건설·산업현장에서 사용되고 있는 노후 건설기계에 대해 저공해조치가 반드시 필요하다고 보고 있다.


이에 지난 4월부터 환경부 추경 편성 계획에 맞춰 사업 확산을 위해 건설기계 현황조사와 노후도 등을 조사했으며, 배출가스 저감사업 예산을 당초 552억에서 1672억으로 확대 편성했다.

또 건설기계 소유자들의 사업 참여를 확대하기 위해 내년 4월부터는 일정규모 이상의 토목사업 또는 건축사업에서 저공해조치를 하지 않은 특정건설기계 사용을 규제할 방침이다.


인천시 관계자는 "매연저감장치가 적용되는 덤프트럭, 콘크리트 믹서트럭은 82%~99%, 저공해 엔진교체가 적용되는 굴삭기, 지게차 등은 33%~91%에 달하는 미세먼지 조감 효과가 있다"며 "환경부 협의를 통해 로더, 롤러 등에 대한 엔진교체 시범사업도 적극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노후 건설기계 저감장치 장착 또는 신형엔진으로 무상 교체를 희망하는 건설기계 소유자는 인천시 저공해조치 지원센터(032-440?8391~ 8394) 및 홈페이지에 게시된 장치제작사에서 상담을 받은 후 선착순으로 지원받을 수 있다.




박혜숙 기자 hsp0664@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