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고세, 환경 보호 위한 숲 3번째 조성 완료

최종수정 2021.01.21 08:50 기사입력 2021.01.21 08:50

댓글쓰기

글로벌 코스메틱 기업 고세는 환경 보호를 위한 3번째 숲을 서울 마포구 하늘공원에 조성했다고 21일 밝혔다.

글로벌 코스메틱 기업 고세는 환경 보호를 위한 3번째 숲을 서울 마포구 하늘공원에 조성했다고 21일 밝혔다.



[아시아경제 이승진 기자] 글로벌 코스메틱 기업 고세가 3번째 숲을 서울시 마포구 하늘공원에 조성했다고 21일 밝혔다.


고세의 친환경 브랜드 '세이키세'는 '세이브 더 블루'라는 환경 캠페인을 지난 13년간 전 세계적으로 진행하며 판매 수익 중 일부를 산호초 보호 기금으로 투자하며 바다 생태계 보호에 앞장섰다. 2018년부터는 캠페인 활동을 산림 보호까지 확장하며, 국내 환경 보호 전문 사회적 기업 ‘트리플래닛’과 협업해 작년 연말 서울 내 3번째 숲 조성까지 마쳤다.

숲 조성은 고세의 한국 법인인 고세코리아 임직원들의 자발적 봉사 참여를 중심으로 이뤄졌으며, 최근 조성된 세번째 숲에는 미세먼지 절감 및 공기 정화에 효과적인 마가목, 엄나무 등 총 100그루가 심어졌다. 고세코리아는 트리플래닛과 긴밀한 협업을 지속 이어가 숲을 확대 조성하고, 향후 세이키세 소비자와 클린 뷰티의 가치를 나눌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도 마련할 예정이다.


고세코리아 관계자는 “고세는 ‘아름다운 지혜를 사람에게, 지구에게’라는 지속가능 경영 방향성을 수립하고 사람과 환경에 주요 가치를 둔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진행해오고 있다”고 밝혔다.



이승진 기자 promotion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