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마트24, 매장엔 ‘e몬’, 배달하는 ‘다람이’…캐릭터로 친근함 더한다

최종수정 2021.05.12 07:49 기사입력 2021.05.12 07:49

댓글쓰기

SSG랜더스필드에 있는 이마트24 매장 앞에서 '커피니'(우측)와 '랜디'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SSG랜더스필드에 있는 이마트24 매장 앞에서 '커피니'(우측)와 '랜디'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이마트24는 고객들과 보다 친근하게 소통하기 위해 ‘e몬’ 캐릭터를 전면에 내세운다고 12일 밝혔다. e몬은 이마트24를 상징하는 ‘e’와 귀여운 몬스터의 ‘몬’에서 따온 이름으로, 경영주들을 돕기 위해 우주의 각 행성에서 몬스터들이 한 자리에 모이게 됐다는 스토리를 담고 있다.


e몬은 10가지 캐릭터로 구성되어 있다. 커피 캐릭터인 ‘커피니’는 바리스타의 모습을 하고 있으며 리더십이 뛰어나 e몬들을 이끈다. 와인 캐릭터 ‘와이니’는 ‘콧대 높은 완벽주의자 소믈리에’로 설정했으며, 꼼꼼한 성격의 택배 캐릭터 ‘택이’, 깔끔하고 예민한 성격의 세탁 캐릭터 ‘뽀송이’ 등이 있다.

인천 SSG 랜더스필드에 있는 점포 간판엔 야구장이라는 특성에 맞게, 야구 방망이, 헬멧, 글러브를 착용한 e몬들을 최초로 선보이며 본격적인 캐릭터 마케팅에 돌입했다. 또한 배달서비스에서는 ‘다람이’ 캐릭터를 전면에 내세워 차별화하고 있다. 이마트24는 지난달 26일부터 ‘다람이’ 캐릭터를 적용한 배달 전용봉투를 운영 중이다.


e몬은 각 캐릭터와 연관된 상품의 행사 홍보물 및 SNS·앱을 통한 마케팅 활동에 적용된다. 향후 캐릭터를 다각적으로 활용, 고객들에게 지속 노출시켜 캐릭터를 중심으로 한 스토리를 확장시켜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마트24 관계자는 “이마트24가 개발한 귀여운 캐릭터를 통해, 고객들과 친근하게 소통하고, 캐릭터의 스토리텔링으로 새로운 경험을 제공해 고객 만족도를 높이려고 한다”며 “캐릭터가 여러 가지 모습으로 보여질 수 있는 무한한 확장성을 가지고 있어 랜더스필드 내 매장처럼 다양한 영역에서 활용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충격 고백' 홍석천 "유부남이었던 전 남친…바람나 결별" '충격 고백' 홍석천 "유부남이었던 전 남친…...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