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건설 노사, 위기극복 합심 '2021년도 임단협' 조기 타결

최종수정 2021.04.16 10:20 기사입력 2021.04.16 10:20

댓글쓰기

윤영준 현대건설 대표(오른쪽)와 이 회사 김준호 노조위원장(사진 왼쪽)이 14일 서울 종로구 현대건설 계동사옥에서 열린 ‘2021년도 임금 및 단체협약 체결식’에서 협약서를 들어보이고 있다. / 사진=현대건설

윤영준 현대건설 대표(오른쪽)와 이 회사 김준호 노조위원장(사진 왼쪽)이 14일 서울 종로구 현대건설 계동사옥에서 열린 ‘2021년도 임금 및 단체협약 체결식’에서 협약서를 들어보이고 있다. / 사진=현대건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조강욱 기자] 현대건설 노사가 코로나19 등 어려운 경영 환경 극복을 위해 두 손을 맞잡았다.


현대건설 은 지난 14일 서울 종로구 현대건설 계동 사옥에서 윤영준 대표와 김준호 노조위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21년도 임단협 체결을 완료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노사합의는 올해 현대자동차그룹 계열사 가운데 처음이다. 회사측은 코로나19에 따른 글로벌 경기 불확실성 등 어려운 경영 환경 속에서 노사가 힘을 모아 위기를 극복하자는 취지로 조기에 임단협을 타결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합의에는 기본급 2.1~2.3% 인상, 경영성과급 10.6% 지급, 코로나 극복 격려금 150만원 등이 포함됐다.


현대건설 은 앞으로도 노사합동으로 ‘근로환경개선위원회’를 각 분기별 운영하며 직원들의 근로환경 및 복지, 제도 등을 지속적으로 개선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한다는 계획이다.

노사는 "한마음으로 합심해 모든 난관을 극복 하겠다"며 "앞으로 현대건설 을 최고의 기업으로 키우고 업계 최고의 대우를 받는 회사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조강욱 기자 jomarok@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