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남도의회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 용납할 수 없는 조치"

최종수정 2021.04.14 16:14 기사입력 2021.04.14 16:14

댓글쓰기

경남도의회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 용납할 수 없는 조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박새얀 기자] 일본 정부가 후쿠시마 원전 부지 내에 보관 중인 방사능 오염수를 해양 방출 결정을 내린 가운데, 경남도의회는 "일본은 결정을 즉각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경남도의회는 14일 성명서를 내고 "지난 2011년 동일본 대지진으로 인해 하루 평균 170t의 오염수가 발생하면서 현재 오염수가 무려 125만t에 달한다"며 "이를 2023년부터 30년간 바다에 흘려보내겠다는 것이다"고 지적했다.

이어 "일본 정부의 이번 결정은 최인접국인 우리나라와 아무런 협의와 양해 없이 이뤄진 일방적인 조치"라며 "이로 인해 경남을 포함한 태평양 연안 도시 주민들의 생명권도 위협받게 될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면서 "일본 정부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출 결정을 한 것에 대해 절대 용납할 수 없는 조치"라며 즉각 철회를 강력하게 요구했다.



영남취재본부 박새얀 기자 sy77@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