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파라다이스호텔 부산, 'AI 서빙로봇' 도입 "비대면 서비스 강화"

최종수정 2021.04.12 09:01 기사입력 2021.04.12 09:01

댓글쓰기

향후 3개월 간 레스토랑 '닉스그릴'에 로봇 서빙 서비스 도입
자율주행, 음성인식 가능한 로봇…"고객 안심 강화·업무 효율성 향상"

파라다이스호텔 부산, 닉스그릴 'AI 서빙로봇' 서비스.

파라다이스호텔 부산, 닉스그릴 'AI 서빙로봇' 서비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 파라다이스호텔 부산은 비대면 서비스 강화의 일환으로 레스토랑 '닉스그릴'에 인공지능(AI) 서빙로봇을 시범 도입한다고 12일 밝혔다.


파라다이스호텔 부산은 고객 안심을 위해 지난해 10월 셀프 체크인·아웃이 가능한 키오스크 시스템을 선보인 바 있다. 이번 'AI 서빙로봇' 도입을 통해 비대면 서비스를 식음업장까지 확대하고 직원과 서빙로봇의 협업을 통해 업무 효율성 또한 향상시켰다는 설명이다.

'AI 서빙로봇'은 KT AI 로봇사업단에서 자체 개발한 것으로 3D 공간맵핑 기술, 자율주행 기술 등이 탑재됐다. 정밀한 주행 기술로 테이블 간 통로를 자유롭게 이동할 수 있으며 장애물 발견 시 유연하게 피해갈 수 있다.


파라다이스호텔 부산은 'AI 서빙로봇'을 향후 3개월 간 '닉스그릴' 운영 시간에 투입한다. 직원이 테이블 번호를 설정한 후 고객이 주문한 식사를 로봇 트레이에 담으면 해당 테이블까지 정확하고 안전하게 도착한다. 식사가 끝난 테이블의 그릇들도 로봇을 활용해 편리하게 이동 시킬 수 있다.


파라다이스호텔 부산 관계자는 "최근 로봇 등 최첨단 기술을 활용한 비대면 서비스가 호텔업계로 확산됨에 따라 발 빠르게 로봇 서빙 서비스를 도입했다"며 "이번 시범 운영을 시작으로 향후 호텔 내 다양한 서비스 공간에 첨단 기술의 비대면 서비스 확대를 지속 검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유리 기자 yr61@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