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포근한 연휴 마지막날…"외출시 마스크 챙기세요"

최종수정 2019.02.06 13:58 기사입력 2019.02.06 13:58

댓글쓰기

포근한 연휴 마지막날…"외출시 마스크 챙기세요"


[아시아경제 고형광 기자] 설 연휴 마지막인 6일 전국이 대체로 흐리지만 평년보다 따듯한 날씨가 이어지고 있다. 다만 미세먼지는 '나쁨' 수준을 보여 외출시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기압골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강원북부에는 늦은 저녁부터 비 또는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 이날 전국 대부분 지역에선 낮 기온이 영상권에 들면서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겠다. 낮 최고기온은 8~16도로 예상된다.


주요 지역 낮 최고 기온은 서울 9도, 인천 8도, 수원 10도, 춘천 10도, 강릉 12도, 청주 12도, 대전 12도, 전주 13도, 광주 14도, 대구 14도, 부산 15도, 제주 15도다.


미세먼지는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나쁨' 수준을 보이겠다. 케이웨더에 따르면, 미세먼지 농도는 중부지방과 전북·경북은 '나쁨', 그 밖의 권역은 '한때 나쁨' 수준이 예상된다.


7일은 북쪽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다가 중국 북부지방에서 확장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겠다.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새벽에 서울, 경기도와 강원도에 비 또는 눈이 시작되고 오전에 충청도와 전라도로 확대될 전망이다. 비 또는 눈은 오전에 대부분 그칠 전망이다.

또한 7일 오전 9시 이후부터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기온이 떨어져 내린 비나 눈이 얼어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을 것으로 관측된다.




고형광 기자 kohk010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