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도진 기업은행장, 새해 첫 일정으로 '최남단 영업현장' 방문

최종수정 2019.01.03 10:01 기사입력 2019.01.03 10:01

댓글쓰기

김도진 기업은행장, 새해 첫 일정으로 '최남단 영업현장' 방문


[아시아경제 박지환 기자] IBK기업은행은 지난 2일 김도진 은행장이 새해 첫 일정으로 거제, 통영, 진주, 여수, 순천 등 내륙 최남단 지역의 영업 현장을 방문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현장방문 지역은 제조업체가 밀집한 산업단지들이 소재해 제조업을 지역경제의 뿌리로 둔 곳이다. 김 행장은 지방 중소기업의 어려움과 현장 직원의 의견을 듣기 위해 새해 첫 현장방문으로 이 지역을 선정했다.

김 행장은 신년사를 통해 "불확실성과 잠재적 위기 속에서 기업은행의 사명과 가치를 실천에 옮기자"며 "자동차, 조선 등 제조업을 지키기 위해 가능성 있는 중소기업에게 포용적 잣대로 과감한 지원이 필요한 때"라고 밝히며 중소 제조업에 대한 지원 의지를 나타냈다.

이날 김 행장은 총 1060Km를 이동해 8개 지점, 120여명의 직원들을 만나 격려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그는 취임 초부터 고객과 현장을 가장 중요한 경영의 축이라고 강조했다. 임기 중 전 영업점을 방문하고 전 직원을 만나 현장의 목소리에 귀 기울일 것을 약속하고 취임 후 현재까지 총 428개 영업점, 총 8370여명의 직원들을 만났다.

김 행장은 "올해에는 특히 지역경제 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을 방문해 고객과 직원의 애로사항을 해결하는데 중점을 두겠다"고 밝혔다.

박지환 기자 pjhy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