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남도,성탄절 앞두고 케이크 위생 안전 강화

최종수정 2016.12.15 16:28 기사입력 2016.12.15 16:28

댓글쓰기

" 23일까지 제조·판매 570개 업소 점검"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전라남도는 성탄절을 앞두고 케이크 제조·판매 위생 관리 강화를 위해 오는 23일까지 시군과 합동점검에 나선다고 15일 밝혔다.

점검 대상은 케이크 제조·판매업소 570개소다. 불량 케이크 유통을 사전 차단하기 위한 것이다.

주요 점검 내용은 ▲무신고(무등록) 영업행위 ▲유통 기한 경과 제품 사용 여부 ▲제조 연월일 또는 유통기한 위·변조 행위 ▲종사자 건강진단 실시 여부 ▲제조가공실 위생적 관리 여부 등이다.

김진하 전라남도 식품의약과장은 “성탄절 및 연말연시를 앞두고 케이크 제조·유통 과정의 안전성을 강화할 계획”이라며 “점검 결과 불량 케이크를 제조·판매한 업소는 사법기관에 고발하는 등 강력한 행정조치로 불량식품 제조·유통을 철저히 차단하겠다”고 밝혔다.

2015년에는 케이크 제조·판매업소 572개소를 점검해 위생적 취급 기준 위반 등 16개 업소를 적발, 행정조치를 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