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시, '2016 하반기 공동주택 한마당' 개최

최종수정 2016.12.11 11:15 기사입력 2016.12.11 11:15

댓글쓰기

14~15일 서울시청…'공동체 활성화 우수사례' 10개 단지 발표회

자료:서울시

자료:서울시


[아시아경제 조은임 기자]서울시는 공동주택의 공동체 활성화 사례를 소개하고 단지별 체험 프로그램을 선보이는 '2016 하반기 공동주택 한마당'을 오는 14일부터 15일까지 이틀간 서울시청에서 연다고 11일 밝혔다.

'2016 하반기 공동주택 한마당'은 '정을 나누는 따뜻한 아파트'를 주제로 공동주택 공동체 활성화 우수사례 발표회, 우수사례 전시회, 홍보·상담부스 운영 등 3개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공동체 활성화 우수사례 10곳(자료:서울시)

공동체 활성화 우수사례 10곳(자료:서울시)


오는 14일 오후 2시에 열리는 공동주택 공동체 활성화 우수사례 발표회에서는 우수단지로 선정된 10곳의 입주민이 직접 사례를 선보인다. 우수단지는 올해 총 230여개 공동체 활성화 공모사업 가운데 지난 10월 중 사전접수와 심사를 통해 선정됐다. 발표회에서는 아파트내 지하공간을 활용한 '아지트(아줌마가 지은 트인 공간)'을 마련해 주민 커뮤니티 공간으로 사용하는 도봉구 창동 대우, 체육·문화·교육 시설 부족을 해소하기 위해 관내 기업 물품 기부로 작은 도서관을 개관·운영하는 금천구 중앙하이츠 등이 소개된다.

또 이번 행사에는 수상대상과 공연단지의 입주민뿐만 아니라 공동체 활성화에 관심 있는 시민들 및 커뮤니티전문가 등 약 650여 명이 참석한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최근 들어 층간소음이나 고독사 등 사회적 무관심이 이슈화되는 만큼 자성의 목소리도 나오는데 이를 공동체 회복을 위한 계기로 삼아야 한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아파트 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노력이 지속적으로 추진된다면, 이웃과 소통하는 주거문화 정착과 동행·상생을 기반으로 맑은 아파트 만들기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은임 기자 goodn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