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 강남·서초 불법 심야교습 학원 6곳 적발

최종수정 2016.12.08 12:00 기사입력 2016.12.08 12:00

댓글쓰기

위반 시간대별로 벌점 10~20점 부과 …1곳은 7일간 교습정지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계 없음)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계 없음)


[아시아경제 조인경 기자] 저녁 10시 이후 불법으로 심야교습을 한 서울 강남·서초 지역 학원 6곳에 교습정지와 벌점 처분이 내려졌다.
서울시교육청은 지난달 29일 강남구와 서초구 관할의 학원 334곳을 집중 단속한 결과, 밤 10시 이후 심야교습을 한 강남구 A학원에 교습정지 7일의 행정처분을 했다고 8일 밝혔다.

A학원은 지난해 2월과 9월에도 불법 심야교습을 하다 적발됐으며 벌점 누적으로 교습정지 처분을 받았다.

밤 11시 이후 적발된 1개 학원에는 벌점 20점이, 11시 전에 적발된 학원 4곳에는 각각 벌점 10점을 부과할 계획이다.
서울특별시 학원의 설립·운영 및 과외교습에 관한 조례에 따라 서울 시내 학교교과교습학원과 교습소는 오전 5시부터 오후 10시까지만 교습을 할 수 있다.

이를 어길 경우 적발 횟수와 불법 교습시간대에 따라 10∼45점의 벌점이 부과되며 누적 벌점이 31점을 넘으면 교습정지, 66점을 넘으면 등록말소된다.


조인경 기자 ikj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