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터키 결혼식서 폭탄 폭발…사망자 30명으로 늘어(상보)

최종수정 2016.08.21 11:54 기사입력 2016.08.21 11:5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노미란 기자] 터키 남동부 가지안테프의 한 결혼식장에서 20일(현지시간) 발생한 폭발로 인한 사상자가 120여명으로 늘었다.

AP 등에 따르면 알리 예를리카야 가지안테프 주지사는 이날 밤 10시50분께 가지안테프 도심의 야외에서 열린 결혼 축하 파티에서 폭발이 발생해 하객 등 최소 30명이 숨지고 94명이 다쳤다고 밝혔다.
관영 아나돌루 통신에 따르면 그는 이 폭발이 '테러 공격'에 의한 것이라고 언급했다.

이번 테러 공격의 배후를 자처하는 단체는 아직 나오지 않고 있다. 다만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나 쿠르드계 분리주의 무장조직 '쿠르드노동자당(PKK)'이 유력한 배후로 지목되고 있다.

노미란 기자 asiaro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