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100명 중 47명 여름휴가 계획…24.6%가 “강원도로”

최종수정 2016.07.15 16:04 기사입력 2016.07.15 16:04

댓글쓰기

사진=아시아경제 DB

사진=아시아경제 DB


[아시아경제 강성민 인턴기자] 100명 가운데 47명(47.2%)이 여름휴가를 계획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관광연구원이 올해 국민들의 여름휴가 계획 실태라는 주제로 한국리서치에 의뢰해 국민 1379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여름휴가를 다녀올지 여부에 대해서 ‘여름휴가를 계획하고 있다’(27.3%), ‘다녀올 가능성이 높다’(17.5%), ‘이미 휴가를 갔다 왔다’(2.4%) 순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휴가를 계획하고 있는 사람 중 87.1%는 국내로 다녀올 계획인 것으로 드러났다. 또한 1인당 약 25만4000원을 휴가비로 사용할 예정이라고 답했다.

시기는 7월 말과 8월 초에 몰려 있다. 그 중 42.9%는 이달 29일부터 다음달 1일을 기점으로 약 4일간 휴가를 떠날 것으로 조사됐다. 여행 평균 기간은 2.9일로, 2박3일(42.5%)이 가장 높았다. 또한 여행 목적지는 강원도(24.6%), 경상남도(13.5%), 충청남도(10.7%), 전라남도(9.8%), 경상북도(8.6%)의 순으로 인기가 많았다.

반면 휴가철임에도 여가를 다녀오지 않겠다고 응답한 설문자도 적지 않았다. 그 이유로는 ‘여가 및 마음의 여유가 없어서’(66.4%)가 가장 많았고, ‘여행비용 부족’(16.1%), ‘건강상의 이유’(11.2%)가 뒤를 이었다.
강성민 인턴기자 yapal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