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원순 시장, 싱가포르에서 '서울 세일즈' 나서

최종수정 2016.07.08 11:15 기사입력 2016.07.08 11:15

댓글쓰기

9일 싱가포르 현지에서 ‘서울 관광·투자의 밤’ 행사 개최

[아시아경제 기하영 기자]박원순 시장이 싱가포르에서 문화, 예술, 관광 등 각 분야별 오피니언리더 약 300여 명에게 관광·투자 도시로서 서울을 알린다.

시는 9일 오후 6시 (현지시각) 싱가포르 가든스 바이 더 베이 내 플라워돔에서 ‘서울 관광·투자의 밤’ 행사를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박 시장은 10분간의 영어 프레젠테이션을 통해 서울의 3대 보물로 '사람' '역사' '자연'을 꼽고, 서울의 다양한 관광·투자 콘텐츠 5가지(▲한류 ▲자연 ▲역사 ▲사람 ▲투자환경)를 주제별로 소개한다.

이날 행사에는 싱가포르 관광청(STB)과 업무협약(MOC)도 예정 돼있다. 협약에 따라 ▲정례적 관광교류 및 관련 정책 공유 ▲상호 관광마케팅 지원 ▲트래블 마트와 전시회, 관광축제에 관련업계 참여 등 두 도시의 관광산업 활성화를 적극 모색한다.

현장에서는 SH공사가 싱가포르 글로벌 기업 대표 등을 대상으로 마곡지구, 고덕 강일지구, 창동상계, 상암 DMC 투자유치 홍보관도 운영한다.
시는 이번 서울 관광·투자의 밤을 통해 싱가포르는 물론 주변 동남아 국가로 서울 관광과 서울에 대한 투자 매력을 확산시켜나간다는 계획이다.

김의승 시 관광체육국장은 “싱가포르 관광청과 첫 업무협약을 계기로 서울과 싱가포르의 관광과 관련된 다양한 교류협력이 활발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하영 기자 hyki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