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북핵 6자 수석대표에 김홍균…주영대사에 황준국

최종수정 2016.02.29 14:44 기사입력 2016.02.29 14:35

댓글쓰기

29일 임명된 김홍균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사진=연합뉴스)

29일 임명된 김홍균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노태영 기자]북핵 6자회담 우리 측 수석대표가 바뀌었다.

29일 외교부에 따르면 북핵외교를 총괄하는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차관급)에 김홍균(외시 18회) 외교부 차관보가 임명됐다. 기존 황준국(외시 16회)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은 주영국 대사로 자리를 옮겼다.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대북제재 결의안 채택이 마무리 수순에 들어간 시점에 북핵외교 수장이 교체되는 것이다.

김 신임 본부장은 1984년 외무부에 입부한 뒤 북미 2과장과 외교부 장관보좌관, 한미안보협력관 등을 역임했다.

특히 2009년 말부터 2012년 초까지는 대북정책과 평화체제 문제 등을 담당하는 한반도평화교섭본부 산하 평화외교기획단장을 지냈다.
북한의 천안함·연평도 도발(2010년)에 대한 외교적 대응과 김정일 국방위원장 사망(2011년 말) 등 북한 내부의 민감한 정세 변화를 다룬 경험이 있다.

박근혜 정부 출범 당시 대통령직 인수위원회에서 외교국방통일분과 전문위원을 지냈다. 이후 청와대 국제협력비서관과 국가안보실 정책조정비서관을 역임했다.

한편 김형진(외시 17회) 기획조정실장이 외교부 차관보로 자리를 옮긴다.

노태영 기자 factpoe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