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치인트’ 홍설·유정, 수줍은 듯 차 안 기습 키스

최종수정 2016.01.26 13:49 기사입력 2016.01.26 13:49

댓글쓰기

사진=tvN '치즈인더트랩' 캡처

사진=tvN '치즈인더트랩'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tvN '치즈인더트랩'(치인트)이 인기를 끌고 있는 가운데 25일 방송된 7회에서 홍설(김고은)과 유정(박해진)이 수줍은 키스를 했다.

이날 방송에서 홍설(김고은)은 유정(박해진)에게 자신의 미래에 대해 물었고, 박해진의 미래에 자신이 없다는 사실을 깨닫게 됐다.
이에 홍설(김고은)이 서운해하는 모습을 보이자 유정(박해진)은 “그런 생각을 왜 해”라며 홍설(김고은)을 꼭 끌어안으며 “그런 걱정을 말라”며 안아주었다.

이어 유정(박해진)은 홍설(김고은)에게 키스하려고 했지만 긴장한 홍설(김고은)은 얼굴을 돌려 피했다.

하지만 홍설(김고은)은 ‘안 돼. 이대로 보내면 나는 돌이야. 돌’이라며 유정(박해진)의 얼굴을 잡고 “선배”라며 입을 맞추고 도망치는 귀여운 모습을 보였다.
한편 ‘치인트’에서 홍설(김고은)은 유정(박해진)의 섬뜩한 본색을 목격하고 공포에 빠졌다. 그들의 러브라인이 과연 어느 곳으로 향할지 궁금증이 증폭되는 배경이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