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동안교회 사랑의 실천에 앞장서다

최종수정 2014.12.20 20:04 기사입력 2014.12.20 20:04

댓글쓰기

동안교회, 18일 동대문구에 사랑의 쌀 3000포 전달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 이문동에 소재한 동안교회(담임목사 김형준)는 성탄절을 앞둔 18일 오전 10시 구청 광장에서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사랑의 쌀 전달식을 가졌다.

8000여명의 동안교회 교인들은 2007년부터 마음을 모아 사랑의 쌀 나누기에 동참해 왔으며 이번에 모아진 사랑의 쌀은 백미 10kg 3000포(시가 7650만원 상당)이다.
이 날 기탁된 쌀은 동대문지역 14개동 주민센터와 사회복지시설을 통해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동안교회 쌀 전달식...유덕열 동대문구청장(왼쪽 다섯번째)

동안교회 쌀 전달식...유덕열 동대문구청장(왼쪽 다섯번째)


김형준 목사는 전달식에서“사회적 기업을 통해 쌀을 구매함으로써 구매 이윤이 장애인들에게 돌아갈 수 있도록 했고 구매과정에서 담당자들이 직접 밥을 지어 먹고 품평서를 작성하는 등 우수한 품질의 쌀을 구매해 쌀을 받으시는 어려운 이웃들이 맛있는 밥을 드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했다”고 강조했다.

동안교회는 성탄절 사랑의 쌀 나눔만이 아니라 부활절 기쁨나눔상자 후원, 차상위 계층과 결식 학생에 대한 정기적 지원 및 장학금 수시 기탁 등 지역사회를 섬기는 일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매년 사랑의 쌀을 기탁해 주시는 동안교회 김형준 담임목사와 8000여 성도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며“지역의 다양한 복지문제를 지역 내에서 자체 해결한다는 목표로 민·관이 상호 협력해 복지사업을 활발히 전개할 때 구는 살기 좋은 동대문구, 행복한 동대문구로 거듭날 수 있다”고 감회를 밝혔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