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인니 헌재, 조코위 당선 확정…'대선 부정' 소송 기각(상보)

최종수정 2014.08.22 00:15 기사입력 2014.08.22 00:1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승미 기자]인도네시아 헌법재판소가 21일 조코 위도도 당선인의 손을 들어줬다.

인니 헌재는 재판관 9인 전원 합의로 지난달 대선에 패배한 프라보워 수비안토 후보가 제기한 부정선거 의혹 소송을 기각했다.

이번 판결로 오는 10월 대통령 취임식을 갖는 조코위 당선인의 마지막 걸림돌이 사라졌다.

조코위는 지난달 9일 치른 대선에서 53%를 득표, 이 나라 정치사상 처음으로 군부 및 기성 정치권 출신이 아닌 후보로서 당선됐다.

그러나 프라보워 후보 측은 투표지 바꿔치기 등 조직적인 부정선거가 있었다면서 헌재에 소송을 제기했었다.
이날 헌재의 결정을 앞두고 프라보워 후보 지지자 1000여명이 자카르타 도심에 위치한 헌재 바깥에서 시위를 벌였다.

이번 대선은 대체로 민주적으로 시행됐다는 평가다. 표차도 800만표가 넘어 헌재가 대선 결과에 불복한 프라보워의 손을 들어줄 가능성은 크지 않다고 전망됐다.

김승미 기자 askm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