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디지털프라자, 홍대에 복합문화공간 선보여

최종수정 2014.08.21 08:00 기사입력 2014.08.21 08:00

댓글쓰기

.

.


[아시아경제 김은별 기자] 삼성전자 는 기존 가전 매장에서 찾아볼 수 없는 새로운 개념을 제시하는 복합문화공간을 젊음의 거리 홍대에서 첫 선을 보였다고 21일 밝혔다.

삼성 디지털프라자 홍대점은 20~30세대의 유동인구가 밀집한 홍대 지역 상권의 특색에 맞게 획일화된 매장 운영에서 벗어나 IT·모바일 제품 중심의 매장 구성과 감각적인 인테리어로 전자 제품 매장의 혁신적인 변화를 선도하고 있다.

최근 1인 가구의 증가로 혼자 여가나 취미를 즐기는 '나홀로 라운징'이 사회 트렌드가 됨에 따라 삼성 디지털프라자 홍대점은 이러한 고객을 위해 테마별 체험공간인 '라운징존'을 마련, 트렌드에 민감한 젊은 고객들에게 이전에 없던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인 '라운징존'은 휴식, 여행, 운동, 취미생활 등 네 가지 테마로 운영되며, 좀 더 편안하고 감각적으로 '나홀로 라운징'을 즐길 수 있는 방법을 제안하고 있다.

집안에서 나만의 시간을 갖고 편안하게 휴식과 여유를 즐기는 고객을 위한 부티크 라운징에서는 TV와 사운드바, 냉장고, 세탁기 등 다양한 가전제품을 체험할 수 있다.
액티브 라운징에서는 홀로 조깅을 하거나 자전거 라이딩에 나서는 이들을 위한 갤럭시 탭S, 기어 핏 등 다양한 IT제품을 즐길 수 있다.

또한 나홀로 여행을 통해 새로운 자아를 찾아 나서는 고객을 위한 트레블 라운징에서는 갤럭시 카메라, 노트북 등을 체험할 수 있고, 나만의 취미 생활을 통한 만족감을 얻는 키덜트 라운징에서는 로봇청소기, UHD 모니터 등을 시연해 볼 수 있다.

특히, 삼성 디지털프라자 홍대점에는 매장 내에 커피 전문점 '폴 바셋'이 입점, 최신 제품 체험과 함께 일상 생활을 즐길 수 있는 복합문화공간으로 입지를 다져 나갈 전망이다.

삼성 디지털프라자 홍대점은 라운징존과 더불어 대학생과 젊은 고객들의 방문이 많은 매장답게 기존 매장과 달리 1층 전면에 모바일/PC/카메라 존을 구성하고, 다양한 체험과 교육 공간까지 마련해 젊은 고객들의 눈길을 사로 잡는다.

한편, 삼성전자는 온라인 삼성전자 스토어(http://store.samsung.com/sec/)에서도 라운징을 느끼고 제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또 24일까지 블루멤버십 고객을 대상으로 디지털프라자 홍대점에서 라운징을 체험하는 셀카 촬영 후 인증 스탬프를 받으면 커피 음료권을 제공하는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삼성 디지털프라자 홍대점은 기존 가전 제품 매장에서 찾아볼 수 없던 새로운 형태의 복합문화공간을 표방하는 신개념 매장"이라며 "홍대점을 시작으로 각 매장의 특성에 맞는 라이프스타일 체험 공간 및 이업종과의 협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은별 기자 silversta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