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게릴라성 호우에 '쇼트 레인부츠' 인기

최종수정 2014.06.16 11:49 기사입력 2014.06.16 11:49

댓글쓰기

11번가, '장마완벽 대비 기획전'

[아시아경제 김민진 기자] 최근 게릴라성 호우에 '쇼트 레인부츠'의 인기가 급상승하고 있다.
이에 따라 11번가(11st.co.kr)는 예년보다 빨라진 여름 장마철을 대비해 쇼트 레인부츠를 비롯해 아쿠아 슈즈, 우산 등을 한 데 모은 '장마완벽 대비 기획전'을 진행한다.

16일 11번가에 따르면 지난달 1일부터 이달 12일까지 쇼트 레인부츠 매출은 전년 동기대비 110% 상승했다. 레인부츠 전체 매출 성장률보다 70%나 높다.

쇼트 레인부츠는 비가 언제 내릴지 모르는 날에도 신기 편한 제품이다. 서혜림 11번가 패션담당 MD는 "쇼트 레인부츠를 구매하는 소비자들은 대부분 무릎까지 오는 롱 레인부츠를 갖고 있는 2030 여성"이라며 "쇼트 레인부츠는 비가 오지 않는 날에도 부담 없이 신을 수 있어 활용도가 높다"고 설명했다.
올 여름엔 가벼운 PVC소재로 만들어 비에 젖지 않고, 편한 착화감까지 강화한 젤리슈즈의 인기도 높다. 11번가 내 젤리슈즈 매출은 같은 기간 180% 이상 늘었다. 남성들도 신기 편한 아쿠아 슈즈는 50% 이상 매출이 상승했다. 레이스 느낌의 시스루 젤리슈즈, 꽃무늬나 리본으로 꾸민 젤리슈즈, 웨지 젤리힐 슈즈 등 디자인이 화려해졌다.

11번가는 쇼트 레인부츠, 젤리 슈즈, 아쿠아 슈즈, 우산, 여름 카디건 등 여름 장마철에 필요한 패션 잡화 제품을 최대 47% 싸게 판매한다. 젤리슈즈는 9800원, 레인부츠는 1만~3만원대로 가격대가 다양하다.


김민진 기자 ent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