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매 무제한' 제주 서귀포 브라이튼 호텔 분양

최종수정 2014.03.25 09:21 기사입력 2014.03.25 09:21

댓글쓰기

제주브라이튼호텔

제주브라이튼호텔


제주 혁신도시 내 위치, 9개 공공기관 이전 향후 15만여 수요 확보
계약금 10% 중도금 무이자, 1년간 12% 수익률 보장
3월 계약자에 한해 100만 원 상품권 제공



[아시아경제 이초희 기자]KB부동산신탁은 서귀포 혁신도시 내에 들어서는 브라이튼 호텔 견본주택을 오는 28일 열고 본격 분양에 나선다.

이 호텔은 지난해 두 달 만에 계약을 완료한 서귀포 1차 호텔에 이은 2차 호텔로 시공은 대림그룹 계열인 삼호가 맡는다.

지하 2층~지상 10층 1개동 총 205실 규모로 전용면적 24~53㎡ 13개 타입으로 구성된다.

제주에 들어서는 다른 호텔과 달리 제주 혁신도시 내 들어서기 때문에 관광객 수요는 물론 비즈니스 방문자에 대한 수요 잠재력까지 갖춰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제주 혁신도시는 115만1000㎡ 규모로 현재 공무원연금관리공단을 포함한 9개의 공공기관이 제주 혁신도시에 입주하고 있으며, 이전 공공기관과 관련기업 및 연구기관 종사자 등 5000명의 보금자리가 되는 관광과 교육·국제교류의 중심지로 건설될 전망이다.

헬스케어타운, 크루즈항, 영어교육도시 등 호텔 주변 개발도 한창이다. 특히 제주 6대 핵심프로젝트 중 하나인 헬스케어타운은 9억 달러(한화 약 1조원)가 투입돼 부지면적 150만㎡에 관광휴양, 의료서비스, 상업, 콘도미니엄, 호텔 등 세계적 수준의 휴양거주단지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분양 관계자는 “서귀포 혁신도시와 주변 개발로 연간 약 15만4000여명의 비즈니스 수요 확보가 가능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며 “유동인구가 투자 포인트인 만큼 향후 투자가치가 뛰어나다”고 말했다.

호텔로서의 입지여건도 잘 갖춰져 있다. 바닷가에 위치해 있어 바다와 범섬은 물론 월드컵경기장을 한 눈에 내려다 볼 수 있는 특급 조망권을 자랑한다. 또 도내 최대 관광단지인 중문단지까지 승용차로 7분 거리 인데다 주요간선도로 및 서귀포 시외버스터미널과 인접해 있다. 골프장, 천지연폭포, 정방폭포 등 제주도 대표 관광지도 가깝다.

고급 호텔인 만큼 부대시설도 다양하다. 호텔의 품격을 높이는 로비는 물론 다양한 운동시설을 갖춘 휘트니스 센터가 마련되며 고품격 레스토랑과 비즈니스 센터, 마사지룸, 카페 등도 조성된다. 이용객의 편의를 위한 편리한 주차 시스템과 외부인의 출입을 통제하고 사고를 방지하는 보안 시스템도 적용된다.

서귀포 브라이튼 호텔은 객실별 개별등기 분양으로 분양권 전매 및 매매가 무제한 가능하다. 연간 12%의 수익률 보장을 보장하며, 연 7일간 객실을 이용할 수 있다. 또 인접해 있는 서귀포 1차 호텔도 연 3일 무료 이용 가능하다.

계약금은 10%이며, 중도금은 전액 무이자로 초기 자금 부담을 확 줄였다. 예약하고 홍보관을 방문할 경우 소정의 상품권 제공하며, 3월 계약자에 한해서는 상품권 100만 원이 지급된다.

준공은 2015년 8월 예정이다. 견본주택은 서울 강남구 청담동 71-19번지(서울 지하철 7호선 청담역 13번 출구)에 있다. 문의 02-569-0050

이초희 기자 cho77lov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