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코레일, 철도노조 재산 116억 가압류 '역대 최다'

최종수정 2014.02.06 19:35 기사입력 2014.02.06 19:3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소연 기자]코레일이 지난해 12월 파업 중이던 철도노조를 압박하기 위해 낸 가압류 신청이 받아들여졌다.

6일 서울서부지법은 지난달 17일과 22일 서울 용산구와 대전에 노조가 소유한 아파트 4채와 예금·채권을 대상으로 낸 가압류 신청이 각각 인용됐다고 밝혔다. 가압류 신청 금액은 모두 116억원에 이른다.

이번 가압류 신청 금액이 본안 소송에서도 인정된다면 노조를 상대로 한 사측의 손해배상 소송으로는 사상 최다 액수가 된다.

한편 코레일은 파업으로 막대한 영업상 손실을 봤다며 노조를 상대로 160억여원의 손해배상 청구소송을 서울서부지법에 낸 상태다.

박소연 기자 mus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