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프로야구 삼성, 외국인 내야수 나바로 영입

최종수정 2014.01.04 15:28 기사입력 2014.01.04 15:2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종길 기자]야마이코 나바로(27)가 삼성 유니폼을 입는다.

4일 계약금 5만달러, 연봉 25만달러 등 총액 30만달러에 입단 계약을 맺었다. 180cm, 98kg의 체격을 갖춘 도미니카공화국 출신 우투우타 내야수다. 보스턴 레드삭스(2010년), 피츠버그 파이어리츠(2012년), 볼티모어 오리올스(2013년) 등에서 빅리그 무대를 경험했다. 통산 79경기 성적은 타율 0.206 2홈런 20타점 14볼넷이다.

대부분의 시간은 마이너리그에서 보냈다. 통산 643경기에서 타율 0.277 64홈런 352타점 72도루를 기록했다. 볼티모어 산하 트리플A 노보크에서 뛴 지난해는 107경기에 출장, 타율 0.267 12홈런 53타점 9도루를 남겼다. 높은 출루율(0.354)과 유틸리티에 가까운 수비 소화력으로 삼성의 마음을 사로잡았단 후문이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