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일본 토네이도 강타…30명 부상·2만 가구 정전

최종수정 2012.05.06 19:54 기사입력 2012.05.06 19:3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윤미 기자] 일본 동부에서 6일 토네이도가 발생해 최소 30명이 다치고, 2만여 가구가 정전되는 피해를 입었다.

AFP통신은 이날 오후 12시46분께 동쿄에서 북동쪽으로 60km떨어진 이바라키현 츠쿠바에 토네이도가 강타했다고 보도했다.

이로 인해 주택 30~50채가 파손되고 집과 아파트 창문이 깨져있고, 자동차들은 전복됐다고 이 통신은 전했다.

도쿄전력회사 대변인은 "토네이도로 인해 츠쿠바 지역 2만여 가구에 전기 공급이 중단됐다"고 말했다.

일본 기상청은 동부 지역에 다시 강풍이 불고 번개가 칠 것을 우려해 토네이도 경보를 발령했다.
조윤미 기자 bongbong@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