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금천구,업무택시제 공로 큰 마리오 이랜드월드 등 표창

최종수정 2010.09.02 10:30 기사입력 2010.09.02 10:30

댓글쓰기

7일, 업무택시제 활성화 사업에 이바지한 4개 기업체에 감사패 수여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금천구(구청장 차성수)는 오는 7일 오후 2시 구청장실에서 서울시 Hi-Seoul 교통종합정책 중 하나인 '업무택시제 활성화' 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한 기업체에 감사패를 수여한다.

차성수 금천구청장

차성수 금천구청장

썝蹂몃낫湲 븘씠肄
감사패 수상 대상 기업체는 4개 업체로 모두 금천구 가산동에 위치하며 이랜드월드, 마리오, 엠게임, 씨에이에스이다.
특히 이들 기업체는 올해 뿐 아니라 업무택시제 도입 초창기인 2007년부터 지속적으로 참여해 왔으며 지난해 업무택시제 이용실적이 100건 이상으로 이용, 금천구 업무택시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했다.

‘업무택시제’란 기업체, 공공기관, 다중이용시설의 소속 종사자가 업무출장을 가거나 손님을 초청할 때 승용차 대신 콜택시를 이용하고 비용은 후불로 결제하는 방식의 새로운 콜서비스 제도이다.

이 제도는 승용차 운행감축으로 매연발생을 줄이고 도심지 정체현상을 개선, 쾌적한 도시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2006년 8월부터 추진하고 있는 사업이다.

업무택시를 이용하면 ▲업무택시 이용실적에 따라 교통유발부담금을 최고 30%까지 경감 받을 수 있고 ▲GPS를 통해 최단 거리에 있는 택시가 5분 이내에 배차되며 ▲콜센터에 배차차량의 정보가 있어 편리하고 안전하다는 장점이 있다.
이런 장점과 함께 추가 인센티브로 교통유발부담금을 감경해 주는데 지난해 업무택시 이용 기업체 중 6개 기업체가 2670만원을 경감의 혜택을 받았다.

업무택시를 이용하려면 서울시 지정 브랜드 콜센터에 가입, 전용카드를 발급받아 카드를 해당 사이트에 등록한 후 이용하면 되고, 사용내역 확인이 가능하며 한 달에 한 번 후불결제로 업무처리도 간단하다.


박종일 기자 dream@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