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주간아이돌' 크나큰 '평균 185cm 아이돌'…옆에 선 김희철 "얼굴론 안 꿀려"

최종수정 2016.06.23 08:46 기사입력 2016.06.23 08:46

댓글쓰기

주간아이돌 크나큰 김희철 사진=MBC 에브리원 캡처

주간아이돌 크나큰 김희철 사진=MBC 에브리원 캡처


[아시아경제 이종윤 인턴기자] '주간아이돌' 보이그룹 크나큰이 우월한 기럭지를 자랑했다.

22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서는 보이그룹 크나큰이 출연해 남다른 신장을 뽐냈다.
이날 MC들은 크나큰을 보며 "평균 신장이 185cm인 아이돌 그룹"이라고 소개했다. 데프콘이 멤버들에게 "가장 큰 사람이 누구냐"고 묻자 박승준은 "제가 가장 크다"며 "키가 189cm다"라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어 하니는 김희철에게 "인성 씨와 승준 씨 사이에 서봐라"고 했고, 김희철은 둘 사이에 서서 고개를 푹 숙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김희철은 "제가 데뷔할 때만 해도 제가 작은 키가 아니었다"면서 "얼굴로는 어디서 뒤지지 않는다"라며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
이종윤 인턴기자 yaguba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