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는 형님' 김희철의 폭로 "아이린 발 냄새 장난이 아니다"

최종수정 2016.06.19 10:28 기사입력 2016.06.19 10:28

댓글쓰기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김원유 인턴기자] '형님 학교'에 전학온 아이린이 곤욕을 치뤘다.

18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서는 레드벨벵의 아이린과 샤이니의 종현이 출연해 색다른 예능감을 뽐냈다.
이날 김희철은 같은 소속사 종현과 아이린의 등장에 "오늘 방송 망했다. 진짜 노잼이다. 개그맨으로 치면 김영철급이다. 완전 노잼"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형님 학교' 멤버들은 아이린과 유연성 대결을 시작했다. 테이블 위에 올라가 허리를 굽혀 손끝이 어디까지 내려오는지 따지는 것.

아이린은 "신발 신고도 너네 이길 수 있다"며 자신의 유연성을 과시했고, 이에 김희철은 "아이린 신발 벗으면 발 냄새가 장난이 아니라서 그런다"고 놀려 보는 이들을 다시 한 번 폭소케 했다.
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아이린은 유연한 모습을 보여 놀라움을 자아냈다.

한편 '아는 형님'은 매주 토요일 밤 11시 JTBC에서 방송된다.


김원유 인턴기자 rladnjsdb@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