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이티센 계열 씨플랫폼, 이반티코리아와 보안솔루션 총판 계약

최종수정 2021.06.17 11:32 기사입력 2021.06.17 11:3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임정수 기자] 아이티센 계열 IT 솔루션 기업 씨플랫폼이 소프트웨어 기업 이반티코리아(前 펄스시큐어)의 보안솔루션(VPN, PZATA, vADC 등) 총판 계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씨플랫폼은 이반티코리아의 VPN솔루션, 토털보안솔루션, 유통·기술 지원 서비스 등을 전국 채널 유통망에 공급한다. 이반티코리아는 엔드포인트 관리 및 보안 소프트웨어 분야의 글로벌 선두 기업이다. VPN 솔루션은 물론 UEM, 제로트러스트 보안 액세스, ESM 및 ITSM 분야의 전 영역에 필요한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씨플랫폼에 따르면 펄스시큐어 VPN은 시큐어 액세스(Secure Access) 분야 업계 1위의 제품이다. 안드로이드 및 iOS를 포함한 다양한 OS의 SSL 암호화 기반의 완전한 L3 터널링을 비롯해, TCO 감소 및 가상 데스크탑 인프라 제공, SSO환경 연동 지원 및 클라우드 플랫폼 서비스를 지원한다.


또한 제로트러스트 아키텍쳐, 가시성, 컴플라이언스, 사용자 행위 분석 등을 기반으로 다양한 기업에서 요구하는 까다로운 VPN 환경에 최적화됐다. 이 외에도 데스크탑 및 모바일 디바이스를 위한 다양한 보안 및 관리 솔루션을 전 세계의 고객사에 제공하고 있다.


김중균 씨플랫폼 대표는 "우수한 기술력과 유통망을 가진 양사가 의미 있는 시너지를 낼 것"이라며 "새로운 총판 영입으로 보안 시장에서 공격적인 영업 활동을 전개하고 광범위한 고객 레퍼런스를 기반으로 금융권 및 유통, 웹 서비스 및 게임사, 제조사 등으로 확장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경순 이반티코리아 지사장은 "씨플랫폼의 속해 있는 아이티센그룹의 영업력과 마케팅 및 기술력을 최대한 활용해 국내에서도 최고의 통합 보안 솔루션 기업으로 자리매김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반티 코리아는 지난해 12월에 펄스시큐어와 모바일아이언을 합병했으며, 2021년 초에 처웰(Cherwell)을 인수하는 등 계속하여 공격적인 인수·합병(M&A)을 통해 다양한 솔루션 포트폴리오를 구성해 나가고 있다.


임정수 기자 agrement@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오른 미모 공개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