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GS25, 우리밀·보리 활용하는 ‘상생 스낵’ 출시…ESG 경영 박차

최종수정 2021.03.05 07:22 기사입력 2021.03.05 07:22

댓글쓰기

GS25에서 상생 스낵으로 출시한 맥콜 보리건빵과 우리밀 참크래커.

GS25에서 상생 스낵으로 출시한 맥콜 보리건빵과 우리밀 참크래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GS25는 연간 100여톤의 국산 우리밀과 국내산 보리를 활용하는 상생 스낵 2종을 출시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상생 스낵은 ‘우리밀 참크래커’와 ‘맥콜 보리건빵’ 2종이다. 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와 소비감소, 저가 수입산 곡물로 어려움을 겪는 우리 농가를 돕고자 기획됐다.

우리밀 참크래커는 전국 20개 지정농가에서 재배한 국산 우리밀 83%가 함유된 상품으로 짭짤하고 깔끔한 기존 정통 참크래커의 맛을 그대로 구현했다. 품질 좋은 우리밀을 사용해 연간 약 100만개의 물량을 공급할 계획이다.


맥콜 보리건빵은 국내산 보리가루가 사용된 초도물량 40만개를 우선 선보인다. 전라남도 강진군과 재배계약을 체결해 생산한 국내산 보리를 활용했다. 1982년 출시 후 수십억 캔이 판매된 국내 최초의 보리 탄산음료 맥콜의 고소하면서도 깊은 풍미를 건빵에 담아낸 이색 컬래버레이션으로 고객들의 큰 호응이 예상된다.


GS25 관계자는 “중독성 있는 담백함과 고소함으로 인기 있는 상생 스낵을 통해 고객에게 우리 농산물의 우수함을 널리 알림은 물론 농가와 파트너사의 수익향상까지 도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향후에도뛰어난 상품기획력을 바탕으로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가치를 선사하고 상생협력 문화 확산에 앞장서는 ESG 중심의 경영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