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남편 잠든 사이 신체부위 절단한 60대 아내 체포

최종수정 2020.06.02 15:24 기사입력 2020.06.02 15:24

댓글쓰기

남편 잠든 사이 신체부위 절단한 60대 아내 체포

[아시아경제 송승윤 기자] 남편에게 수면제를 먹이고 잠든 틈을 타 성기와 손목을 절단한 아내가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도봉경찰서는 특수상해 혐의로 A(69)씨를 체포했다고 2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전날 오후 9시10분께 서울 도봉구 자택에서 남편 B(70)씨의 성기와 오른쪽 손목을 절단한 혐의를 받고 있다.


범행 이후 A씨는 112에 자진 신고했으며 출동한 경찰에 의해 체포됐다.


A씨는 남편에게 수면제 5알을 먹인 후 부엌에 있던 흉기를 이용해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 B씨는 봉합수술을 받고, 중환자실로 옮겨진 상태다.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 동기와 경위 등을 조사중이다.




송승윤 기자 kaav@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